고객이 똑똑하면 중심 부란자 팜에 원금 다 돌려 받는 거예요. 모든 그 불완전판매 암진단 음이 유사 암진단비 내 얼 과 뇌졸증 진단비 더 마찬가지로 대체적으로 모음 4 중에 보험료가 싼 곳이 여러분 어디냐면 농협 롯데 흥국화재 mg 손해보험 이런데가 영험 조직력이 거의 활성화가 안되어 있기 때문에 소속 설계사도 별로 없고 영어 구충 방도 전시 역적으로 봤을 때 부족하죠 그러면은 이 회사의 상품을 누가 팔아 주어 농협 보험 누가 팔아 주어 흥국화재보험 누가 팔아 주어 팔아 들 협업해 줄 수 있는 소속 유통망이 안돼 있는거예요. 삼성화재 누가 팔아 주어 fc 가 걸렸어 한대의 사랑 누가 파고들어 수천명의 fc 가 끔 fc 답할 져 당연히 상품 만들어 만 노면 방구 안해도 그러면 하이 보험사는 상품 만들었는데 누가 팔아 줘 팔아 줄 수 있는 유통망이 없기 때문에 처음에 보더라도 담보를 박대 하는 겁니다. 손해 보더라도 보험료를 싸게 받는 겁니다. 같은 보장인데도 같은 종 본으로 설계하는 좋은 조건들이 있는 겁니다. 그러면 이거는 보험사가 나쁘다라고 물 게 아니라 조건을 좋게 몸을 판매할 수밖에 없는 겁니다. 그러면 인식 자체는 마케팅 파업을 누가 강해요 네이버 홈쇼핑 풀어보세요. 황보 추로 어느 회사가 하여 돈 많은 의사가 하는 건데 보험료가 싸 계십니까? 비슷하게 씁니까? 판고 많이 나오면 여러분 비싼 거예요. 방법 공짜 보니까? 방 먹어 5분만 나가도 몇백만원 이에요 매일 시간대 만약에 10분만 나라도 몇천만원 이에요 방법이 만 방법이 여러분 보험 회사가 어느 비움으로 빼 겠습니까? 폭력의 다 숨어 들어가 있는거예요. 설계사가 두 번 찾아와 색동 찾아와 목 아따 좀 오갔다. 족 1회 보험료 되죠. 다시 태주 현금 줘 이건 뭐예요. 그만큼 여러분 안 좋은 상품을 판매한 다음에 식당을 닦여 먹는 거예요. 보험료가 각각의 단 범하다. 비싸다 니까? 요? 그거를 일반인은 알 수가 없어 그냥 10만원이면 신라는 이곳 9만원 259 망한 지 이렇게 생각하죠 20년으로 따져보세요. 납입을 그러면 중간에 해야 할 때 몇 백 마다 손에 보는 것은 그냥 아주 그냥 아주 일상적인 겁니다. 그러면 내가 받아 먹은 거 신마 가 파다가 근고기 10만원 손해 보는거 웹 100만원 파다 먹을 때는 세상에서 제일 친한 언니 고 정말 친절한 설계사 겠지 또 누구 돈으로 여러분 받아먹은 뭐냐면 여러분 보험료로 받아오고 보장이 안 좋은 겁니다. 해약하면 누가 얘깁니까? 아무것도 안해주고 보험사는 돈만 뭐죠 설계사가 그만두면 누가 이 입니까? 판수 다 때려 버리니까? 보증도 내용증명 보내 가지고 수당을 미리 주 뭐 다 안수 시키니까? 보험의 4만 여러분 엄청 배 물 있는건데 보배 사가 어디 겁니까? 이건 굉장히 진짜 실수를 금할 수 없는 질문이에요 보험회사는 좋은 데를 보내요 그 좋다 라는 의미가 회사가 외용 죽으로 커야 됩니까? 회사가 외부적으로 파 다는 얘기는 그것은 굉장히 그렇게 마케팅은 1 보거든요 실사는 가입 썰을 개소를 보고가 있어 이겨서 안에 있는 담보를 보고 이 당부의 어떤 내용의 총의를 계약자가 이해하는게도 중요한 부부 이거를 만약에 계약자 가 이해했다면 하이 보험사 라 하더라도 안 당해요 고객이 멍청하면 삼성생명 한화생명 교보생명 뭐 삼성화재 해도 못 받는거 요기 멍청 하니까? 고객이 똑똑하면 농협 화제 행복하지 mg 손해보험 해도 다 받는겁니다. 고객이 똑똑하면 중심 부란자 팜의 원금 단 올려 받는 거에요 모든 그 불완전판매에 고객이 멍청 하며 못 돌려 받아요 사기 당의 도록 아 오 아 오 to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