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우리가 생각할 때 계란을 한 바구니에 담지 말라는 말이 있잖아요. 그런데 그게 일반인들은 보험을 가입할 때도 대부분 그렇다고 생각을 할 수 있어요. 하지만 정 납은 그럴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어요. 왜 그러냐면 보험상품 이라는 것이 거의 뭐 회사마다 정말 언제 나왔는지도 모르게 자주 신상품이 출시가 됩니다. 그럼 그 신상품이 오히려 기존 상품보다 더 좋을때도 있고 인수 지침도 더 좋을 때가 있어요. 실제로 예를 들어 드리면 15년도 16 년도에 이때 많이 팔리던 일반 종합형 보험보다 지금 외지 환급형 보험이 훨씬 더 싼 경우가 많습니다. 그 당시에는 무조건 상회 사망이나 상해 후유장애 를 1억씩 넣어야만 가능했던 보험이 주계약을 의무적으로 안넣어도 되는 상황이 발생을 하는 경우가 많죠. 하지만 이 부분은 보험사 마다 매번 달라지게 됩니다. 또 최소 보험료 라는 것이 존재하는데 예를 들면 운전자 보험을 가입하고자 할 때 운전자보험이 막 30,000원 이렇게 가입을 했을 수도 있어요. 근데 이런 경우는 분명히 설계사 감마 이것저것 넣었을 수도 있는데 본인 의지와 상관없이 최소 보험료가 그렇게 회사에서 책정 되어서 어쩔 수 없이 넣었을 수도 있고 보험은 그 가입 당시 와 상황에 따라서 매번 달라집니다. 내가 가입하는 당시에 가장 좋은 상품이라고 알아보고 가입을 했는데 오히려 2 3년 뒤에 더 좋은 상품과 더 많은 한도로 가입할 수 있는 경우도 생겨요 실제로 한 2년 전만 하더라도 유사함 이모 2,000 만원 3,000 만원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은 aig 손해보험 하나밖에 없었어요. 그것도 갱신형으로 요 근데 지금은 어때요 대부분의 회사들이 또 많이 가입할 수 있게 한도를 풀어 낫죠 어린이 보험 같은 경우는 뭐 5천만 원도 가입이 가능하죠 근데 이게 언제 또 한도가 낮아질 지 모르는 거예요. 그래서 보험은 종류별로 여러개 로 가입하는 것에 대한 정답은 없다. 그 당시에 인 수지침 이라던지 상품의 특성에 따라서 달라지긴 하지만 그래도 기본적으로 이 보험 접어 검을 막 하이 파는 것보다 1개의 보험회사를 베이스로 뭐 많게는 두 개 정도 정말 필요에 따라서는 세계 회사 정도의 가입하는게 가장 깔끔합니다. 뭐 예를 들어서 종합 보험을 가입하기 위해서 하나의 다 가입할 수 있지만 진단비 위주로 추가를 하고 운전자 만 따로 가입을 하고 싶다 이런 분들은 진단비는 무예 지황 가평으로 최소 보험료로 가져가고 운전자도 최저 보험료가 있는 회사를 찾아서 가장 싼 보험 차를 찾아서 가입하시면 보험료도 아끼고 합리적으로 가입을 하실 수 있는 방법이겠죠. 실제로 이런 경우가 있어요. a 라는 회사는 암 특이하게 싸고 b 라는 회사는 수술비가 싸고 칠하는 회사는 뇌혈관 허혈성 이 들어가서 좋은데 이걸 하나의 회사로 몰아서 가입하는게 나은 아니면 각각 전부다 가입하는게 좋은지 물어보는 분들이 많으신데 보험에는 주 계약이라는 것이 있고 특약이 라는 것이 있어요. 내가 좋은 특약을 회사별로 가입하자 고 죽 약을 의무적으로 다 가입해야 되는 경우가 생기는 거죠. 다시 말해서 죽 예약을 한 번만 넣고 보험 하나의 특약을 전부 다 넣으면 더 쌀 텐데 각각 가입을 하다. 보니까? 주계약 이중 보기 돼서 보험료가 오히려 더 비싸지는 경우도 상당히 많아요 이런 경우는 별로 합리적으로 가입을 했다 라고 보기 어렵죠 그래서 본인이 가입하고자 하는 목적을 먼저 설계사 한테 말해 주면 그 설계사가 가장 최적화된 회사의 설계한을 찾아서 제안을 해 주면 그 중에서 고르는게 가장 좋습니다. 물론 눈탱이 맞지 않는 설계 아니라는 가정하에 요 보험에 대해서 궁금한게 있으신 분들은 우치 플러스 친구 보험 알려주는 지점장 검색하셔서 연락 주시면 제가 직접 답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5 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