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 안녕하세요. 보양 남 입니다. 오늘의 주제는 보장보험료 적립보험료 영업 보험료 설명입니다. 영어 보험료는 월납 6개 월납 연납 이든 고객이 내는 보험료를 말합니다. 여기까지는 알겠는데 보장보험료 적립보험료 차이를 잘 모르시는 분이 계셔서 설명드립니다. 쉽게 설명하자면 보험 회사는 고객에게 보험료를 받아서 공고에 따로 보관 하는데요. 포장 보험료를 관리하는 공고가 있고 적립 보험료를 관리하는 금고가 있습니다. 보장보험료 + 적립보험료는 영업 보험료 입니다. 고객이 내는 보험료를 말합니다. 보장보험료 설명과 적립 보며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가 보장보험료 설명 나중에 고객이 이벤트가 생겼을 때 고객이 가입한 질병 상해 배상 등의 담보에 대한 보험금을 보장보험료 공부해서 만 가져다 지출 합니다. 보험의 박리가 되면 사라지는 돈입니다. 물론 고객의 이벤트가 발생하지 않아도 말이죠. 나 적립 보험료 설명 보장과 함께 사이 든 쌓이는 금액인데 적립금 이라고도 합니다. 고객의 입장에서 봤을 때 이 적립금 에게 대한 득실은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대체적으로 비추입니다. 보험설계사가 적립금을 넣는 이유는 몇 가지가 있는데요. 첫번째 해당 상품 설계 시 최소 금액보다 적을 때 두 번째 설계사 수당이 더 많이 발생하기 때문에 세번째 갱신 염 담보가 있을 경우 누적된 적립보험료 로 대체 납입을 하니까? 갱신 되더라도 보험료 인상이 단 이루어진다면 고객은 보험료가 늘 같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네번째 부득이 중도 해지할 때 해지환급금이 이터 많이 발생하게 됩니다. 고객의 입장에서는 정리 보험료를 늘려서 총 보험료가 올라가는 것을 감수하고라도 나중에 중도 해지 하거나 만기환급금을 럽게 측정하려는 경향도 있습니다. 이런 성향의 고객이라면 설계사 입장에서는 매우 땡큐 베리 마치 일 것입니다. 하지만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정리 보험료를 최소화 하는게 고객이 게 유리합니다. 왜냐하면 월납으로 20년 납입 상품이라고 가정했을 때 입에 40개월 난립해 한데요. 보장 보험료가 이 만원이고 적립보험료가 0원 인 것과 3만원 윈 것을 비교해 보면 위에 말씀드렸다시피 보장 에는 전혀 차이가 없습니다. 금보 를 따로 관리 하니까? 요? 적립보험료가 영어 이던 꼭 영원히 면 고객은 총 4백 80만 원을 나비 팔잖아요. 적립보험료가 3만원이면 보장보험료 2만원 + 3만원으로 고개 된 총 5만 원씩 해서 240개 월 총 1200만원을 나위 파계 됩니다. 중도 해약 황금률 경연이 확 올라갑니다. 적립 보험료를 많이 낼수록 더 많이 올라갑니다. 하지만 무조건 많이 올릴 수는 없고 1 될지도 있고요 보통 2년이 지난 나중에 어느 시점에서 중도해지 시 환급률이 확 올라간 들 황금 율의 문제이지 고객의 금전적 지출에 대한 환급금 이득은 전혀 없습니다. 중도 해지할 때 지금까지 총 납입한 보험료의 적립금이 높을수록 손해가 더 많이 발생합니다. 그래서 적립금은 될수 있으면 최소화 하라는 것이고요 또 중요한 것은 이게 매우 중요한데요. 보험료가 낮아 되면 보험료 부담이 적기 때문에 쉽게 해야 하지 않습니다. 1만원짜리 라서 2만원짜리 어서 별거 아니라고 쉽게 해야 해 버리는 바보같은 선택의 경우가 아니라면 경제적인 부담감 때문에 쉽게 해야 하지 않는다는 의미입니다. 대한민국 국민이 위한 모두가 알다시피 장기 0의 경우 만기시 까지 끌고 가는 사람이 매우 드물어요. 대부분 중도해지를 합니다. 크게 두 가지 이유가 있죠. 보험 갈아타기 아니면 금전적 문제 때문입니다. 보험 갈아타기 가 아닌 금전적 문제 라면 한 가정의 월 보험료가 80만원 인 것과 40만원 인 것의 차이는 240개 원로 봤을 때 총 납입해야 할 보험료는 엄청난 차이 랍니다. 보장을 빵빵하게 놓는다고 그걸 다 받아 먹을 수 있는 것도 절대 아니오 보장개시일 이후에 바로 이벤트가 발생 한다. 고 해도 보장을 빵빵하게 해 놓는 것에 대한 이벤트가 아닌 다른 이벤트가 발생 했다며 뇨 이렇게 해서 위의 1번의 경우와 같이 해당 상품 특성상 적립 보험료가 들어가야 최소 금액이 되는 경우를 제외한다. 면 설계사 수당 갱신 양 대체 납입 해지환급금 문제 때문에 고객이 전개 보험료를 높게 설정할 이유는 없다. 고 생각합니다. 사실 지인들도 정리법 10월 높게 설정 하거나 여러 증권을 받아보면 높게 설정되어 있는 경우로 의심 핑키 않게 봅니다. 만 선택의 문제이기 강요에 문제는 아니니 이 영상의 시청하시는 분의 판단에 보탬이 되고자 더러 번 주제입니다.